액상 전자담배 논란, ‘잽쥬스’ 기체 성분 검사 결과 ‘불검출 발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정부가 액상형 전자담배 대상 중증 폐질환 유발 의심 물질 성분 검사 결과를 발표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폐질환의 주요 원인으로 지목한 '비타민 E 아세테이트'가 일부 제품에서 검출되자 우려가 커지고 있다.

액상 전자담배 논란, ‘잽쥬스’ 기체 성분 검사 결과 ‘불검출 발표’

이 가운데 국내 액상 브랜드 ‘잽쥬스’ 수입회사 ‘이라이’는 지난 12일 보건 당국이 발표한 국내 액상형 전자담배 내 유해의심 성분 분석 결과, THC, 비타민 E 아세테이트 및 성분 5종 모두 불검출로 확인됐다.
 
IRAI KOREA 안영준 이사는 “'잽쥬스' 브랜드 제품 중 전국 품귀현상이 일어났던 '알로에베라' 액상의 검사 결과를 발표하여 검증되고 합법적인 제품만을 유통하겠다는 목표와 함께 안심하고 믿을 수 있는 제품들만을 유통할 것“이라고 밝혔다
 
‘잽쥬스’ 액상은 제주, 서귀포를 포함한 제주도내 직영점 5곳과 전국 2,000여 점의 공식 판매점에서 구매 가능하며, 이달 말 전국 전자담배 판매점에 유통 될 에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잽쥬스 코라이'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형인우 기자 (inwo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