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온시큐어, 경상남도 DID 플랫폼 구축 사업 수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라온시큐어, 경상남도 DID 플랫폼 구축 사업 수주

라온시큐어가 경상남도의 '분산신원증명(DID) 기반 디지털 공공서비스 플랫폼 구축 시범 사업'을 수주했다.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총괄하는 '2020년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 일환이다. 지자체 공공서비스에 DID 플랫폼을 적용하는 첫 사례다. 라온시큐어는 이번 사업에 애드뱅크와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했다.

DID 플랫폼은 라온시큐어 '옴니원'으로 구현된다. 옴니원은 DID얼라이언스 핵심 구동체다.

경상남도는 DID 기반 모바일 도민카드, 스마트학생증을 통한 신원 확인, 서비스 과정을 간소화한다. 또 결제 서비스 업체, 금융 기관 등과 연계해 지역주민 할인 서비스 이용자 혜택을 제공한다.

라온시큐어는 모바일 도민카드 활성화를 위해 페이코, KCP 등 간편결제 서비스 업체와 서비스 연계를 추진하고 있다.

경상남도는 향후 지역 공공시설 확인, 시험검사, 보조금 및 수당 지급, 공공기관 채용에 DID 기반 비대면 온라인 원스톱 서비스를 확대한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