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글로벌 네트워크 지원하는 국내 클라우드 파트너 4개사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는 MS ‘클라우드 파트너를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 프로그램’에 국내 주요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 4개사 참여가 확정됐다고 2일 밝혔다.

MS는 클라우드 파트너 네트워크 프로그램에 참여한 기업에게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기술과 관련 툴을 파격적으로 제공한다. 애저 기반에서 활용되는 프라이빗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컴퓨팅을 서비스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국내는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인 삼정데이타서비스, 호스트웨이코리아, 코리아서버호스팅, 아이네트호스팅 4개사가 선정됐다. 해당 기업은 한국MS 지원으로 서비스 구축과 테스트를 진행했으며 관련 서비스를 곧 출시할 예정이다.

MS는 세계 100개 이상의 국가에서 MS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와 애저 기반 솔루션 서비스 공급자를 대상으로 본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다. 호스팅 서비스 기업, 정보통신(IT) 서비스 기업, 온라인 게임사,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사업자 등 IT를 서비스 방식으로 제공하는 모든 기업이들이 이에 해당된다.

파트너사에는 MS 애저의 셀프서비스 포털, 애플리케이션프로그래밍인터페이스(API), 자동화·미러링, 모니터링 기능 등 기술과 툴이 무상 제공된다. 클라우드 서비스 구축을 위한 아키텍처 및 기술 전략 수립도 지원한다. 각 사업자의 클라우드 서비스는 MS 애저와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연계할 수 있어 글로벌 대상 서비스로도 확장할 수 있다.

권동준기자 dj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