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경남·부산·울산 등 호우 피해 복구 긴급자금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B국민은행, 경남·부산·울산 등 호우 피해 복구 긴급자금 지원

KB국민은행(은행장 윤종규)은 11일부터 경남, 부산, 울산지역 등 호우로 피해를 입은 고객 대상 긴급생활안정자금대출 및 사업자대출 우대지원, 기존대출의 기한연장 조건 완화, 수신수수료 면제 등 금융지원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금융지원은 실질적 재해 피해가 확인된 고객에게 긴급생활안정자금 최고 2000만원 이내, 사업자대출의 경우 운전자금은 최고 1억원 이내, 시설자금은 피해시설 복구를 위한 소요자금 범위 내까지 지원한다. 최대 1%P 금리우대가 지원될 예정이다.

또 피해고객 중 만기가 도래하는 대출금을 보유하는 경우 추가적 원금상환 없이 최고 1%P~1.5%P 우대금리를 적용하는 기한연장이 가능하다. 수신수수료 면제는 물론 대출금 연체이자도 피해 발생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정상 납입할 경우 면제한다.

김명희 경제금융증권 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