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노사정위원장 만나 '노동 분야 변화 필요성' 강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오른쪽)은 12일 서울 대한상의회관에서 문성현 노사정위원회 위원장을 만나 고용노동현안 등을 논의했다.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오른쪽)은 12일 서울 대한상의회관에서 문성현 노사정위원회 위원장을 만나 고용노동현안 등을 논의했다.>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문성현 노사정위원장을 만나 경제 패러다임 변화에 따른 노동 환경 변화 필요성을 강조했다.

박 회장은 12일 대한상의회관에서 취임 인사차 방문한 문 위원장을 만나 고용노동현안 등을 논의했다. 박 회장은 “경제 패러다임의 변화가 왔고 경제계도 전적으로 동의하고 있다”면서 “노동 분야에서도 변화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문 위원장에게 “변화의 물꼬를 틀 수 있게 역할해주시길 기대하겠다”면서 “상의도 책임있는 경제 주체로서 적극적으로 대화하고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권동준기자 dj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