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이통사 최초 '에너지 챔피언'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왼쪽)과 강남훈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왼쪽)과 강남훈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

LG유플러스가 한국에너지공단이 인증하는 '에너지 챔피언'에 이통사 최초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 도입된 '에너지 챔피언' 인증제도는 자발적으로 에너지 효율 향상에 노력한 기업에 인센티브를 지원하는 제도다.

한국에너지공단은 LG유플러스 논현IDC에 자연공조 냉방기 도입, 외기도입 시스템 구축, 전등제어 시스템 구축 등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평가했다.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임직원이 에너지 절감 중요성을 인식하고, 개선하려고 노력한 결과라 의미가 각별하다”며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친환경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