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눅스데이타시스템, 엔터프라이즈를 위한 클라우드 전략 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리눅스데이타시스템, 엔터프라이즈를 위한 클라우드 전략 제시

리눅스데이타시스템(대표 정정모)은 제조·금융 분야 주요 IT 담당자를 초청한 가운데 '꼭 맞는 클라우드를 위한 엔터프라이즈 전략 솔루션'이란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회사는 이미 IaaS를 갖춘 엔터프라이즈 고객에게 클라우드 서비스 차별성을 가져갈 수 있는 적절한 PaaS 전략을 제시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 이번에 클라우드 전략 전반을 다룬 세미나를 마련했다.

현재 개발과 운영 경계가 무너지는 등 PaaS는 더 이상 개발자만의 전유물이 아닐 뿐 더러 빠르게 변화하는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 환경에 민첩하게 대응하려면 애플리케이션 기반 IT 서비스주기를 앞당겨야 한다.

회사는 첫 세션에서 컨테이너 기반의 PaaS 플랫폼 '레드햇 오픈시프트'를 소개했다. 클라우드 기반의 비즈니스 환경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신속함과 확장성이다. 레드햇 오픈시프트는 모놀리식 일체형 애플리케이션 구조를 애플리케이션으로 각각 분리해 수평적으로 확장할 수 있는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를 갖추고 있다.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에 가장 최적화한 플랫폼이다. 애플리케이션 개발과 배포가 수시로 발생하는 현재 IT 서비스 환경에 최적화한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경험의 혁신을 추구하는 제품이다.

회사는 이어 오픈소스 환경에 최적화한 IBM 리눅스 원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에 적합한 엔터프라이즈 레벨 올 플래시 스토리지를 소개했다.

정정모 대표는 “모든 기업 전략이 같을 수는 없다”면서 “공통된 당면 과제를 가진 고객별로 좀 더 세분화해 차별화된 전략을 제시하는 자리를 많이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다양한 규모 고객이 보다 현실적인 방안을 수립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