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종 보안기업, FIDO2 인증 획득...'패스워드 없는 사회' 선도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토종 보안기업, FIDO2 인증 획득...'패스워드 없는 사회' 선도한다

토종 보안기업이 국제생체인증표준협회(FIDO Alliance) 상호 운용성 테스트 인증획득에 성공했다. 라온시큐어, 한국전자인증, 와이키키소프트 등은 파이도(FIDO)2 인증 획득으로 생체인증솔루션을 본격 확대하고 패스워드 없는 안전하고 간편한 '웹' 환경 조성에 앞장선다.

라온시큐어, 한국전자인증, 와이키키소프트는 8월 미국 실리콘밸리서 열린 파이도 얼라이언스 상호 운용성 테스트(FIDO2 Interoperability Test)에서 FIDO2 인증을 획득했다고 27일 밝혔다.

FIDO2는 모바일, 데스크톱 환경에서 비밀번호 없이 온라인 서비스 인증이 가능한 차세대 인증기술이다. 인터넷 웹 표준 제정 기구 'W3C'에서 정의한 웹 인증사양(WebAuthn)과 CTAP(Client-To-Authenticator Protocol)로 구성된다. 이번 상호운용성 테스트에는 마이크로소프트(MS), 구글, 모질라 등 플랫폼 기업 20여개사가 참여했다.

라온시큐어는 서버 부문에서 '터치엔 원패스(TouchEn OnePass)', 인증장치 부문에서 '라온 파이도 동글(RAON FIDO Dongle)'로 각 FIDO2 인증을 획득했다. USB 형태 라온 파이도 동글은 보안 반도체 칩에 생체정보를 암호화해 저장한 인증장치다. 지문인식센서가 탑재되지 않은 PC나 노트북에서도 지문인증으로 비밀번호를 대체한다.

한국전자인증은 서버분야 FIDO2 인증을 획득했다. FIDO2 생체인증과 클라우드 방식을 결합한 무설치 인증서비스 'FIDO2 클라우드 간편인증'을 선보였다.

토종 보안기업, FIDO2 인증 획득...'패스워드 없는 사회' 선도한다

안군식 한국전자인증 본부장은 “FIDO2 인증 획득으로 FIDO 인증기술이 앱과 웹 경계없이 모든 기기로 확대될 수 있게 됐다”면서 “클라우드 간편인증 서비스도 PC에서 이용 가능해 차세대 인증기술 클라우드 전자서명 기술은 더욱 발전해 갈 것” 이라고 말했다.

와이키키소프트는 와이덴터티 서버 인증 획득에 성공했다. 와이덴터티 서버는 인공지능(AI)학습으로 생체인증 부정사용을 막는 알고리즘을 적용했다. 일반 생체인증 서버에 오토엔코더(Auto Encoder) 알고리즘을 적용한 딥러닝 기반 '추가 검증 시스템'을 적용했다.

이더블유비엠(eWBM)은 생체인증 동글 '골든게이트' FIDO2 인증 획득했다. 10월 1일 아마존에 'eWBM 골든게이트' 제품 판매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와디즈를 통해 크라우드펀딩 중이다.

브렛 맥도웰 파이도얼라이언스 이사장은 “모바일에서 PC, 웹브라우저로 확장된 FIDO2는 간편하고 강력한 인증을 통해 번거로운 비밀번호 입력을 대체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SDS 생체인증 솔루션 '넥스사인'도 FIDO2 인증을 획득했다. 넥스사인은 개인 지문, 홍채 등 생체 정보를 이용해 사용자를 인증하는 솔루션이다. 삼성페이, 이베이 코리아 등 다양한 서비스에 적용돼 사용자 인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