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9]라이프 사이언스 테크놀로지, 블루투스로 연결하는 ‘바나나 체온계’ 소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CES 2019]라이프 사이언스 테크놀로지, 블루투스로 연결하는 ‘바나나 체온계’ 소개

라이프 사이언스 테크놀로지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9’에 참가해 블루투스 바나나 체온계를 선보였다.
 
이날 라이프 사이언스 테크놀로지가 소개한 제품은 유아가 발열했을 시 사용하는 스마트 체온계로 유아의 현재 체온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는 것이 특징이다. 사용자가 맞춰 놓은 최고·최저 온도에 근접할 경우 사용자의 핸드폰에서 알람과 진동이 발생한다.

[CES 2019]라이프 사이언스 테크놀로지, 블루투스로 연결하는 ‘바나나 체온계’ 소개

 
병원에서 사용하는 겔을 이용했기 때문에 민감한 아기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으며 뒤척임에도 쉽게 떨어지지 않는다. 비용은 2만원 대로 시중에 판매하는 스마트 체온계와 비교했을 때 저렴한 편이다.
 
관계자는 “제품부터 앱까지 자체적으로 개발했다”라며 “타깃은 유아이지만 어르신이나 장애인들도 충분히 사용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CES 2019]라이프 사이언스 테크놀로지, 블루투스로 연결하는 ‘바나나 체온계’ 소개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