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강화" 퀄컴, 스냅드래곤730·730G·665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퀄컴이 인공지능(AI), 카메라, 게이밍 성능을 강화한 모바일 플랫폼 스냅드래곤730, 730G, 665을 출시했다.

신형 칩셋은 중급형 스마트폰을 겨냥한 제품이다. 케다르 콘답 퀄컴테크놀로지 부사장은 “다양한 종류와 가격대 기기들에서 정교한 AI, 탁월한 게이밍 및 한층 발전된 카메라 기능을 지원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스냅드래곤730은 전 세대 대비 2배 성능이 향상된 AI 엔진이 탑재됐다. 또 컴퓨터 비전 이미지 센서프로세서(ISP)가 함께 제공돼 인물사진 모드(보케 효과)에서도 4K HDR 화질 영상을 캡처할 수 있다.

스냅드래곤730G는 게임 성능을 보다 강화한 칩셋이다. 스냅드래곤 730보다 최대 15% 빠른 그래픽 렌더링 속도 구현했다. HDR 게임을 지원하고, 화면 끊김 현상을 저감하는 기술을 도입했다. 아울러 고화질(HD)에서 초당 960프레임을 촬영할 수 있는 '슈퍼 슬로-모' 기능을 지원한다.

스냅드래곤655는 3세대 퀄컴 AI 엔진을 탑재했고, 하이브리드 오토포커스, 광학 줌, 제로 셔터 렉 영상 촬영 등을 지원한다.

퀄컴은 신형 칩셋을 장착한 기기들이 올 중반부터 출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퀄컴 스냅드래곤 730 모바일 플랫폼 레퍼런스 디자인
<퀄컴 스냅드래곤 730 모바일 플랫폼 레퍼런스 디자인>

윤건일 전자/부품 전문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