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콘진원, 오픈트레이드와 경기도내 콘텐츠 창작자 지원 업무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경기콘텐츠진흥원(이사장 김경표)은 크라우드펀딩 전문 플랫폼 오픈트레이드(대표 고용기)와 경기도내 콘텐츠 창작자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진흥원과 오픈트레이드는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이하 경기콘랩)' 창작자 지원을 통해, 경기도 내 콘텐츠 창작 선순환 생태계 활성화에 나선다. 이를 위해 지속적인 협력 네트워크 구축과 창작자 지원 기반을 조성할 예정이다.

두 기관은 진흥원에서 운영하고 있는 경기콘랩 사업화지원 프로그램 '슈퍼끼어로' 참가자를 대상으로 △우수 콘텐츠 발굴 △리워드형 크라우드펀딩 적극 지원 △펀딩제품에 대한 홍보 등 사업화 지원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른 크라우드펀딩 운영을 통해 창작자는 소비자에게 자신의 제품을 직접 선보여 시장성을 검증 받을 수 있다. 지속적인 사업화를 위한 투자금을 유치하고 제품에 대한 홍보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현재 오픈트레이드 플랫폼을 통해 슈퍼끼어로 참가자 대상 크라우드펀딩 기획전을 10월 중 운영할 계획이다.

진흥원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경기콘랩 창작자 상품 판매 등 판로 개척이 좀 더 수월해 질 것”이라며 “창작자 애로사항인 판로 확보 및 유통·마케팅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문화콘텐츠 창작자지원을 위해 설립한 경기콘랩은 창의적 아이디어가 창작·창업으로 이루어지는 창업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강연, 교육, 멘토링 등 창작·창업 프로그램 및 시설·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프로그램 운영 모습.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프로그램 운영 모습.>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