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중부발전과 5G 스마트발전소 구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 중부발전과 5G 스마트발전소 구축

KT가 중부발전과 5G 기술선도를 위한 스마트 발전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KT는 발전소에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증강현실(AR)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지능형 CCTV △디지털트윈(가상 시스템) 등 정보통신기술(ICT)을 융합해 새로운 발전소 안전 체계를 제공하고, 기존 발전업무를 보다 효율화 할 계획이다.

양사는 앞으로 단계적으로 혁신 서비스를 발굴하고, 전 사업장으로 5G 혁신기술을 확대할 예정이다.

김호빈 중부발전 기술본부 본부장은 “중부발전은 출범이래 안정적이고 경제적인 친환경 에너지를 공급하는데 힘써왔다”며, “KT의 5G 기술을 활용해 더욱 안전하고 경제적인 에너지를 공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창근 KT 공공고객본부 본부장은 “KT의 5G 역량을 통해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5G 스마트발전소를 중부발전과 함께 구축하고, 국가 에너지 산업을 선도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용주기자 ky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