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프랑스 “5G 통신망 사업서 화웨이 배제 안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프랑스 “5G 통신망 사업서 화웨이 배제 안해”

프랑스가 5G 사업에서 화웨이를 배제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는 동맹국을 상대로 화웨이 5G 장비 배제를 압박하는 미국 입장과 배치된다.

아녜스 파니에뤼나셰 프랑스 국무장관은 25일(현지시간) BFM 비즈니스방송 인터뷰에서 “5G 장비 공급업체 선정과 관련해 미국이나 호주 입장을 따라가지 않을 것”이라며 “어떤 장비 공급업체도 배제하지 않을 것이며 사안별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주권에 대한 리스크는 고려하겠지만 특정 업체를 배제 표적으로 삼지 않을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파니에뤼나셰 장관은 프랑스 통신장비 시장에는 화웨이, 노키아, 에릭슨이 있고 삼성전자도 5G 사업에 관심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프랑스는 5G 사업자 선정과 관련, 주파수 최저 입찰가를 21억7000만유로(2조8000억원 상당)로 결정했다.

프랑스 정부는 합리적 가격이라고 밝혔지만 오랑주, SFR, 부이그 등 프랑스 주요 통신사는 지나치게 높은 금액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김용주기자 ky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