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LCD TV 美수출 금지 가능성"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가 일본 전자업체 샤프와 특허소송에서 패소한다면 LCD TV와 컴퓨터 모니터 등의 미국 수출이 금지될 가능성이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0일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는 삼성전자가 샤프의 특허권을 침해했다며 양측에 수출 금지를 해야 할지에 대한 의견을 내라고 주문했다. ITC는 이날 홈페이지에서 수출 금지가 미국 경제의 경쟁 상황에 미칠 영향을 고려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삼성전자와 샤프는 서로 상대방이 자사 특허권을 침해했다고 소송을 냈는데, 삼성전자는 샤프를 상대로 한 4건의 특허권 침해소송 중 1건에 대한 침해 혐의를 본판정을 통해 인정받아 삼성전자 특허 기술이 들어간 샤프의 LCD TV와 컴퓨터 모니터 등의 미국 수출이 금지된 바 있다. 샤프도 삼성전자로부터 특허권 4건을 침해받았다는 예비 판정을 얻어냈으며, 본판정을 앞두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아직 본판정이 나지 않아 수출 금지가 될지 여부가 최종 확정되지 않았다”면서 “수출 금지가 날 경우에 대비해 특허권 회피 설계방안을 고안해 내는 등 대책을 마련 중”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