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재외국인, 이주외국인 대상 인터넷윤리 교육 강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종렬 KISA원장(오른쪽)은 최원석 한국복지사이버대학(CWCC) 총장(왼쪽)과 이주외국인 등 소외계층의 인터넷윤리 교육 기회 확대 및 인식제고를 위해 건전한 인터넷 문화 확산 업무협약(MOU)을 13일 가락동 KISA 대동청사에서 교환했다
<서종렬 KISA원장(오른쪽)은 최원석 한국복지사이버대학(CWCC) 총장(왼쪽)과 이주외국인 등 소외계층의 인터넷윤리 교육 기회 확대 및 인식제고를 위해 건전한 인터넷 문화 확산 업무협약(MOU)을 13일 가락동 KISA 대동청사에서 교환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원장 서종렬)는 한국복지사이버대학(CWCC·총장 최원석)과 이주외국인 등 소외계층의 인터넷윤리 교육 기회 확대 및 인식제고를 위해 건전한 인터넷 문화 확산 관련 업무협약(MOU)을 13일 가락동 KISA 대동청사에서 교환했다.

 이번 MOU를 통해 KISA는 인터넷윤리 교육을 위한 다양한 콘텐츠와 인터넷윤리 교육과정 이수 및 연수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한국복지사이버대학은 사이버 강의 등을 통해 인터넷 윤리 교육을 실시하는 등 건전한 인터넷 문화 정립을 위한 상호 간 시너지를 창출할 예정이다.

 KISA는 다양한 인터넷윤리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범국민 인터넷 윤리의식 제고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한국복지사이버대학은 인터넷윤리 교육과정 이수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어 이번 MOU가 인터넷윤리 전문인을 양성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양 기관은 기대했다.

 서종렬 KISA 원장은 “앞으로도 타 기관들과 인터넷 문화 확산의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협력 활동을 적극 추진하여 우리나라가 인터넷 문화 선진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윤정기자 linda@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