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피유인터내셔널, SEVA테크놀로지와 감성인공지능 기반 의료앱 개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카를로스아트 네바레스 비피유홀딩스 최고기술책임자와 살림 하라리 SEVA테크놀로지 박사가 감성인공지능 기반 의료 플랫폼 AEI 프레임워크 개발을 위해 협력한다
<카를로스아트 네바레스 비피유홀딩스 최고기술책임자와 살림 하라리 SEVA테크놀로지 박사가 감성인공지능 기반 의료 플랫폼 AEI 프레임워크 개발을 위해 협력한다>

비피유홀딩스 미국 법인 비피유인터내셔널(BPU International)이 감성인공지능(Artificial Emotional Intelligenc) 기반 의료 플랫폼 프레임워크 개발·도입을 위해 SEVA테크놀로지와 협력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치매와 정신질환을 진단, 예방하는 감성인공지능 기반 인터랙티브 모바일 앱 개발과 의료기관 도입을 목표한다. 1차적으로 아리조나주 내 병원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현재 개발 중인 애플리케이션 AEI 프레임워크는 의학적 진료·처방과 관련한 영상 과 음악 등의 콘텐츠를 제공한다. 본질적으로 환자 신체 상태와 연관 있는 감정을 모니터링하고 정서적 교감이 이루도록 설계한다. 환자 일상 패턴을 파악하고 약 복용을 상기시키며 정신적·신체적 상태를 의료기관 밖에서도 진단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니밋 아가왈 SEVA테크놀로지 박사는 “고령화 사회로 빠르게 진입해 간호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지만 실제 간호 인력 공급은 부족한 상황”이라며 “AEI 프레임워크를 통해 급성, 급성기 이후·장기 치료를 요하는 환자 간호 서비스에 대한 니즈를 충족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성다교 수습기자 dk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