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SW산업협회, 한국생산성본부 등 3개 기관과 SW융합 교육 지도자 육성 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왼쪽부터 김세배 한국메이커스협회 상임이사, 박환수 한국SW산업협회 인재계발실 상무, 김진상 서울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 센터장, 문중성 한국생산성본부 대학 글로벌사업추진단 단장이 SW융합 교육 지도자 육성 협약을 교환한 후 기념촬영했다. 한국SW산업협회 제공
<왼쪽부터 김세배 한국메이커스협회 상임이사, 박환수 한국SW산업협회 인재계발실 상무, 김진상 서울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 센터장, 문중성 한국생산성본부 대학 글로벌사업추진단 단장이 SW융합 교육 지도자 육성 협약을 교환한 후 기념촬영했다. 한국SW산업협회 제공>

한국소프트웨어(SW)산업협회가 한국생산성본부, 한국메이커스협회, 서울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와 SW융합('메이커') 교육 지도자 육성 협약을 교환했다.

한국SW산업협회는 SW 인재 양성과 관리 기준 마련을 위해 국가직무능력표준(NCS) IT분야역량수준체계(ITSQF) 개발·확산 사업을 수행한다. 이번 4개 기관 협약을 통해 역량 기반 교육 과정을 마련한다.

서울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는 협약을 계기로 글로벌 '메이커' 교육 커리큘럼을 운영할 계획이다. NCS ITSQF 기반 교육 과정으로 공신력 있는 인력을 배출한다는 목표다.

4개 기관은 NCS 기반 SW 교사 육성 체계를 수립하고 교사, 청소년 지도사, 사회복지사 등 분야별 요구를 파악할 예정이다. 글로벌 '메이커' 교육 커리큘럼으로 고수준 콘텐츠를 도입한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