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TP, 경산시에 마스크 2000장 기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경북테크노파크(원장 이재훈)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기업을 위해 마스크 2000장을 경산시에 기부했다. 이번 마스크는 전남테크노파크와 전북테크노파크로 부터 기부받은 마스크 1500장과 경북테크노파크 첨단메디컬융합센터에서 시험 인증한 KF94 마스크 500장을 더한 것이다. 이재훈 원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전국이 어려운 가운데 경산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정돼 경제적인 충격이 큰 만큼 지역 내 중소기업들이 지혜롭게 헤쳐나가길 기대하며 응원과 긍정의 메시지를 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경북테크노파크가 경산시에 마스크를 전달하고 있다. 왼쪽에서 세번째가 이재훈 경북테크노파크 원장.
<경북테크노파크가 경산시에 마스크를 전달하고 있다. 왼쪽에서 세번째가 이재훈 경북테크노파크 원장.>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