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펀딩, IDC가 선정한 2020년 성장하는 핀테크 기업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테라펀딩, IDC가 선정한 2020년 성장하는 핀테크 기업

테라펀딩(대표 양태영)이 시장조사기관 IDC가 발표한 2020년 빠르게 성장하는 핀테크 기업 중 하나로 선정됐다.

리스트에는 중국, 인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호주 등 일본을 제외한 아태 지역 총 11개국 101개 회사가 포함됐다. 국내 기업으로는 테라펀딩(테라핀테크)과 토스(비바리퍼블리카), 카카오페이, 뱅크샐러드(레이니스트), 네이버페이(네이버 파이낸셜) 5곳이 이름을 올렸다. 테라펀딩, 토스, 카카오페이, 네이버페이는 2017년 처음 발표된 '핀테크 패스트 101'에 이어 2회 연속 선정됐다.

중국 기업이 41개로 가장 많았다. 알리바바 금융 계열사인 앤트파이낸셜, 인터넷 기업 바이두에서 분사한 두샤오만파이낸셜 등이 선정됐다. 싱가포르 그랩페이, 인도 페이티엠, 호주 애프터페이 등이 선정됐다.

테라펀딩은 기술 혁신과 투자 유치에 있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테라펀딩은 KB인베스트먼트, 하나벤처스, 우리은행, IBK기업은행에서 투자를 유치했다. 4대 금융그룹이 주주로 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