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학·연·관 뭉쳐 SW가치 확산…'부산SW중심대학협의회' 공식 출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부산SW중심대학협의회 출범식에서 협의회 위원들이 SW중심도시 부산 조성을 다짐했다.(왼쪽부터 문미경 동서대SW중심대학사업단장, 조미경 동명대 SW중심대학사업단장, 염근혁 부산대SW중심대학사업단장, 권석태 부산시교육청 미래인재교육과장, 추승종 부산시 스마트시티추진과장, 이수태 부산U-IoT협회장)
<부산SW중심대학협의회 출범식에서 협의회 위원들이 SW중심도시 부산 조성을 다짐했다.(왼쪽부터 문미경 동서대SW중심대학사업단장, 조미경 동명대 SW중심대학사업단장, 염근혁 부산대SW중심대학사업단장, 권석태 부산시교육청 미래인재교육과장, 추승종 부산시 스마트시티추진과장, 이수태 부산U-IoT협회장)>

소프트웨어(SW) 중심도시 부산 조성과 SW가치확산 고도화 협력을 주도할 '부산SW중심대학협의회'가 30일 동서대에서 출범식을 갖고 공식 활동에 들어갔다.

협의회는 부산대, 동명대, 동서대 3개 부산 SW중심대학을 중심으로 부산시와 부산시교육청, 부산정보산업진흥원, 부산연구원, 부산정보기술협회, 부산U-IoT협회 등 9개 SW 유관기관 및 협회가 참여했다.

협의회는 부산 3개 SW중심대학이 추진하는 SW가치확산 사업에 협력하고, 보다 많은 시민이 SW를 체험하며 SW 활용가치를 이해할 수 있게 유도한다. 대학별, 기관별로 추진한 SW 유관사업을 협력체제로 전환해 사업 시너지를 높인다.

올 하반기부터 초·중등 교사 대상 SW연수, 중·고교생 SW동아리 지원, SW자유학기제 등을 협력사업으로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협의회는 염근혁 부산대SW중심대학사업단장을 초대 협의회 의장으로 선출했다.

염근혁 부산SW중심대학협의회장은 “소외계층뿐 아니라 보다 다양한 계층으로 SW체험 및 활용 교육을 확산하고, 지역 산업계와 사회에는 SW융합 전문인력을 공급해 부산을 SW중심도시로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