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지주, 상반기 당기순이익 1882억원…작년보다 7.8%↓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JB금융지주는 2020년 상반기 당기순이익 1882억원(지배지분)을 시현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작년 동기 대비 7.8% 감소한 순이익 실적이지만, 코로나19 여파로 선제적 추가 대손충당금 적립 등 일회성 요인을 제거하면 작년 대비 4.7% 순이익 증대를 달성했다.

주요 경영지표 부문에서 지배지분 ROE 10.7%, 그룹 연결 ROA 0.81%를 기록했다. 작년에 이어 올 상반기에도 업종 최고 수준의수익성 지표를 유지했다. 보통주자본비율(잠정)은 전년 동기 대비 0.66%P 상승한 10.28%를 기록했다. 작년 상반기에 감독원 권고 수준인 9.5%를 달성한지 1년 만에 처음 10%를 넘겼다.

자산건전성 지표인연체율은 전년동기대비 0.12%P 개선된 0.64%, 고정이하여신비율도 전년동기대비 0.09%P 개선된 0.72%를 기록했다. 대손비용률은 0.41%를 기록했다.

순이자마진(NIM)은 하락했지만 계열사 실적은 양호하다는 설명이다.

전북은행(별도기준)은 584억원 순이익을 시현했다. 광주은행(별도기준)은 859억원 순이익을 달성했다. 여신전문금융사인 JB우리캐피탈(연결기준)은 548억원 순이익을 기록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