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두산그룹 VC '네오플럭스' 인수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신한금융그룹이 두산그룹의 벤처캐피털 '네오플럭스' 인수에 나선다.

신한금융 측은 28일 “최근 두산그룹 네오플럭스 인수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통보받았다”면서 “앞으로 실사를 거쳐 인수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밝혔다.

네오플럭스는 두산그룹 계열사다. 두산이 지분 약 97%를 보유했다. 두산그룹은 재무구조 개선계획 일환으로 비주력 사업인 벤처캐피털 부문을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인수금액은 약 700억원 정도로 추산된다.

현재 신한금융은 벤처캐피털 계열사가 없다. 그간 벤처캐피털 인수·합병(M&A) 매물을 시장에서 대상을 물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