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니아,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593억원 등 역대 최대 실적 올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바이오니아,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593억원 등 역대 최대 실적 올려

유전자 기술 전문기업 바이오니아(대표 박한오)는 14일 경영실적 공시를 통해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593억원, 영업이익 320억원 등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대비해 매출액 435%, 영업이익 4912% 크게 증가했다.

바이오니아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전 세계에서 진단검사 수요가 대폭 증가해 진단장비, 핵산수출시약, 원재료까지 공급량이 크게 늘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특히, 진단장비가 이 기간 276대를 공급하면서 상반기에만 지난해와 비교해 386% 성장했다고 설명했다.

하반기에도 성장세는 이어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지난달 100대 이상 진단장비를 수출하면서 6월 매출액을 상회하는 등 성장제가 지속된데다 제2공장이 가동되는 4분기에는 핵산추출시약 생산량을 10배 이상 늘릴 수 있어 진단장비와 진단시약 공급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했다.

기존 진단장비 구매처를 위한 코로나19 관련 키트 공급과 신규 고객 확대로 3분기 매출에도 견조한 성장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부연했다.

바이오니아 관계자는 “상반기 판매 호조에 이어 하반기에도 진단장비 공급 요구가 지속되고 있어 올해 목표인 1000대 판매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올겨울 예상되는 2차 팬데믹과 포스트코로나에 충분히 대응할 수 있는 투자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충청=강우성기자 kws9240@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