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국대, 2021학년도 수시 경쟁률 11.18대 1 기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단국대학교 상징탑
<단국대학교 상징탑>

단국대학교가 2021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 마감 결과 전체 경쟁률 11.18대 1을 기록했다. 죽전캠퍼스는 14.69대 1(1626명 모집, 2만3890명 지원), 천안캠퍼스는 7.68대 1(1629명 모집, 1만2503명 지원)을 각각 기록했다. 원서접수는 28일 오후 5시에 마감했다. 전체 경쟁률은 지난해 12.26대 1보다 소폭 하락했다.

양 캠퍼스별 최고 경쟁률은 △죽전캠퍼스 '실기우수자전형' 공연영화학부 연극(연기) 114.31대 1(13명 모집, 1486명 지원) △천안캠퍼스 'DKU인재전형' 간호학과 46.4대 1(10명 모집, 464명 지원)이다.

'DKU인재전형'에서는 △죽전캠퍼스 13.71대 1(전년도 10.69대 1) △천안캠퍼스 11.11대 1(전년도 12.10대 1)을 기록했다. 의예과는 26.87대 1(전년도 27.9대 1), 치의예과는 30.05대 1(전년도 30.64대 1)을 기록했다.

'학생부교과우수자전형'에서는 △죽전캠퍼스 7.62대 1(전년도 7.11대 1) △천안캠퍼스 6.09대 1(전년도 7.15대 1)을 기록했다. '논술우수자전형'(죽전)은 21.45대 1(전년 29.19대 1)로 마감했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