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의일상]슬기로운 점심 약속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기자의일상]슬기로운 점심 약속

코로나19가 우리 삶 깊숙이 스며들었음을 느낍니다. 마스크 착용에서 거리두기까지 이제 모든 일상에 습관적으로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야 합니다. 코로나 블루를 넘어 위드 코로나 시대를 살아가는데 기억해 둬야 할 문구로 보입니다. 점심 약속 장소로 가는 길, 눈에 띄어 한 컷.

부산=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