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전파로 만나는 안전하고 새로운 세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8일까지 17개 행사..전파 중요성 알려
차세대 방송-미디어 최신 기술 공유
민원기 총장 등 3명 진흥유공자로 선정

[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전파로 만나는 안전하고 새로운 세상

디지털 대전환 핵심 자원인 전파 중요성을 알리고, 4차 산업혁명 시대 기반인 전파방송산업 지속가능한 발전을 촉진하기 위한 '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이 23일 개막했다.

'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전파진흥협회(RAPA),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KCA), 한국전파진흥협회(RAPA), 한국전자파학회(KIEES)가 공동 주관한다. 올해가 21회째다.

'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 주제는 '전파로 누리는 새로운 세상! 전파로 열어가는 안전한 세상!'이다. 28일까지 전국 각지에서 전파융합 우수 제품 전시와 비대면 전파·방송 신기술 세미나 등 17개 행사가 다채롭게 진행된다.

◇혁신, 교류, 그리고 체험

과기정통부는 23일 개막식에서 2020 전파방송 기술대상과 전파분야 논문 등 공모전 수상작을 시상하고 전파방송산업 진흥 유공자에 공로패를 수여했다.

주요행사로, 23일 오후에는 RAPA 주최로 스펙트럼 포럼 세미나가 열려 미래 주파수 발전 방향에 대해 전문가 의견을 교환했다. 전자파적합성(EMC) 기술·산업·표준화 동향을 공유하고 정보 교류를 위한 'EMC FEST 2020'은 24일 열린다.

25일에는 새로운 미디어 생태계에서 지상파방송 기술 발전에 따른 변화를 진단하고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디지털방송에서 차세대방송으로, 지상파 차세대방송 발전방안 간담회'가 국회에서 열릴 예정이다.

차세대 방송·미디어 분야의 최신 기술동향을 공유하는 '차세대 방송〃 미디어 기술 세미나'(24일)와 스마트시티, 스마트팩토리 등 전파응용기술 발전방안을 논의하는 세미나(27일)도 열린다.

장석영 과기정통부 차관은 “세계 최초 지상파 UHD 방송사 5세대(5G) 이동통신 상용화 등 종전의 전파방송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전파방송 미래 기술을 확보하고 신시장을 개척하는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며 “우리나라 산학연 최고 전문가가 한자리에 모여 전파방송 정책과 신기술을 공유하고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는 출발점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하현회 한국전파진흥협회 회장은 “초고속, 초연결을 지향하는 5G 시대에 전파방송산업이 맡고 있는 소임이 막중하다”며 “전파방송산업은 한발 앞선 혁신을 통해 스마트공장, 스마트시티, 실감미디어 등 전파융합 분야 미래 산업을 육성하고, 국가경제 성장을 이끌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전파방송 기술대상

2020 전파방송 기술대상 대통령상은 문화방송(MBC)의 무인이동체 정밀측위를 위한 'MBC RTK(실시간 이동측위)' 서비스가 차지했다.

4차 산업혁명시대 무인이동체 자율주행을 위한 핵심 기술인 정밀측위기술을 자체 개발, 정밀측위 전국서비스를 세계 최초 상용화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국무총리상은 데이터 초고속화용 초광대역 동축 전송선로 기반 기술을 개발한 위드웨이브가 수상했다.

과기정통부 장관상은 한국방송공사(KBS) 'AI 기반 8K 미디어 프로덕션 (VERTIGO)', 에이유 '고주파 레이다를 이용한 차량용 후석 승객 감지 센서', LG유플러스 '5G 기반 3D 실감형 미디어 처리 기술', 라닉스 '웨이브(WAVE) V2X 통신 칩 및 SW', SK브로드밴드 'HFC(Hybrid Fiver/Coaxial Cable)망 초고화질 IPTV 전송 시스템'이다.

민원기 한국뉴욕주립대 총장, 서철헌 숭실대 교수, 이명규 에쓰이시 대표가 각각 정책, 학술연구, 산업 분야 전파방송산업 진흥유공자로 선정됐다.

민 총장은 ITU 이사회 ITU 전권회의 의장으로 활동하여 정보통신분야에서 우리나라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했다.

민 총장은 과기정통부 차관 재임 당시 5G플러스(5G+) 실무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5G+ 산업전략을 수립, 세계 최고 5G 생태계 조성과 시장 조기 활성화 기반을 구축하는 데 일조했다.

서 교수는 무선전력전송 및 의료 기기의 인체 이식에 요구되는 인체 무해성, 소형화, 고효율, 고신뢰성, 유연성 등 조건을 만족하는 신소재 및 소자 기술을 연구해 세계 최초로 실제 의료기기 적용에 성공했다.

이 대표는 CCTV 영상을 통한 영상감지시스템 화재분석 기능을 비롯한 보안·침입 분석 기능, 교통 분석 기능 등을 개발 방송통신 발전에 기여했다.

전파방송 분야 논문공모 대상은 성균관대 송찬미(수신전력 분석 기반 이중대역 RF 무선전력전송 시스템 설계) 씨가, 생활환경 전자파 바로알기 동영상·웹툰 공모전 대상(삼촌의 습관)은 봉승관 씨가 차지했다. 정보통신 공공데이터 활용 아이디어 경진대회 대상(비 피해를 줄여요!)은 배윤재 씨가 차지했다.


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 주요 행사

전파방송 기술대상




하현회 한국전파진흥협회장 (왼쪽 두 번째)이 전파방송산업 진흥 유공자와 기념촬영했다. 왼쪽부터 민원기 한국뉴욕주립대 총장, 하 회장, 이명규 에쓰이시 대표, 서철헌 숭실대 교수
<하현회 한국전파진흥협회장 (왼쪽 두 번째)이 전파방송산업 진흥 유공자와 기념촬영했다. 왼쪽부터 민원기 한국뉴욕주립대 총장, 하 회장, 이명규 에쓰이시 대표, 서철헌 숭실대 교수>

전파방송산업 진흥 유공자


[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전파로 만나는 안전하고 새로운 세상
[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전파로 만나는 안전하고 새로운 세상
[2020 전파방송산업 진흥주간]전파로 만나는 안전하고 새로운 세상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