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림원소프트랩, 2020년 연결기준 매출 438억원…전년 대비 13.4% 증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ERP 플랫폼 개발 선도기업 영림원소프트랩(대표 권영범)은 지난 2020년 연결기준 누적 매출액 438억 7200만원, 영업이익 42억 6000만원, 순이익 48억 6400만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26일 밝혔다.

2020년 매출은 전년도 대비 13.4%, 순이익은 10.8% 증가했다. 반면 영업이익은 0.3% 소폭 감소했다.

회사는 이에 대해 스마트공장 정부지원 사업 지속 및 유통서비스 사업의 수주 확대가 매출 성장에 기여했지만, 스마트공장 ERP 도입시 제조 실행시스템(MES)과 제품 수명주기 관리(PLM) 등을 동시 구축하면서 외주 용역비가 증가해 영업이익 감소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했다.

회사 지난해 매출 비중을 보면 구축형 ERP 사업이 286억 6000만원으로 65.3%의 비중을 차지했다. 유지관리 서비스가 126억 1000만원으로 28.8%의 비중을 보였다. 또 클라우드 ERP 사업은 전체 매출 3%를 기록했으며 매출액 13억원으로 전년도 대비 22.5% 성장해 회사의 새로운 성장 모멘텀으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영림원소프트랩은 기업의 각 산업영역에 적합한 ERP 제공을 위해 1년여의 제품화 과정을 거쳐 산업별 특화 프로세스가 탑재된 ERP 솔루션인 'K-System Ace' 업그레이드 버전을 개발 완료하고 오는 5월 12일 제품발표회에서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제품발표회에서는 신규 서비스 모델로 '에버근태', '에버페이롤'과 차세대 모바일 개발 플랫폼 'Flextudio', AI경영분석 서비스 모델 'K-System 경영분석'이 공개된다.

이외에도 영림원소프트랩은 정부의 스마트팩토리 ERP 구축 비용 지원 확대에 따른 사업 기회 확대, 일본과 인도네시아 등 해외시장 점유율 확보 등을 적극 추진해 2021년에도 성장세를 이어갈 계획이다.

권영범 대표는 “산업별 ERP 출시는 영림원소프트랩이 축적해온 다양한 산업별 모델에 대한 경험·지식과, ERP 플랫폼 기술력이 결합한 경쟁력 있는 서비스”라며 “국내외 시장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 모델을 지속적으로 제공해 아시아 1등 ERP 기업으로 더욱 발전하겠다”고 밝혔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