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에이치하비, '1그램 정량 선크림'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준배 대표 “정량 사용 가능한 신제품, 피부노화 예방에 제격”

김준배 대표 부부와 신제품 컷.
<김준배 대표 부부와 신제품 컷.>

선크림 전문 화장품 브랜드 피에이치하비(대표 김준배)가 '1그램 인텐시브 프로텍션 선크림'을 29일 출시했다. 신제품은 자외선차단지수(SPF) 50+에 'PA(Protection grade of UVA, 자외선A 차단 등급) ++++' 인증을 받았다. 자외선을 효과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1g 정량 소포장 번들로 구성했다. 식약처에서 정한 자외선 차단 임상시험 사용량과 소비자가 사용하는 도중 없어지는 선크림 로스율을 더해서 1g을 일회 정량으로 정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제품은 화학적 결합 구조로 만든 유기자차 선크림이다. 유기자차 선크림은 피부에 흡수한 자외선을 열에너지로 바꿔 곧장 소멸시킨다. 때문에 차단효율이 높고, 백탁과 번들거림 현상도 없다. 세명대학교 임상지원센터에서 만 18세~60세 성인을 대상으로 8시간 동안 강력한 자외선 차단 지속 효과를 입증했다.

P&K임상연구센터에서 피부 자극 테스트도 마쳤다. 자극을 받거나 일시적으로 붉어진 피부에 쿨링과 진정 효과를 줄 수 있는 피에이치하비만의 스킨케어 성분 65%와 프로폴리스 추출물 등이 담겼다. 개별 포장을 통해 코로나19 상황에 위생적이며,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피에이치하비의 `1그램 정량 선크림
<피에이치하비의 `1그램 정량 선크림>

지난 1월과 2월 제품 패널 테스트에 참여한 성인 여성 20명은 △에센스처럼 촉촉한 선크림 △촉촉하고 밀도 있는 제형 △악건성 피부에도 문제없다 △하루 종일 끈적임이 없고, 백탁 현상도 없다 등 테스트 참여 결과를 전했다.

제품 개발에는 약사와 화장품 개발·마케팅에 30여년 이상 업무를 해온 화장품 업계 전·현직 연구원들과 개발 부문 임원들이 참여했다. 순하고 안전한 원료를 엄선해 만든 제품으로 민감한 피부에 최적화한 제품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피에이치하비 자사몰과 온라인 채널, 수도권 약국, 신세계 백화점 명동 본점 면세점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김준배 대표는 “제품은 화장품 업계에서 25년 이상 외길을 걸어온 노하우와 관련 기술을 집대성한 작품”이라며 “그 어떤 선크림보다 우수한 제품이라는 점을 자부한다”고 말했다. 또 그는 “피부 노화 방지를 위한 최적 제품으로 소비자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피에이치 하비는 신제품 출시와 함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나선다. 제품에 산호초 유해 성분을 제거함과 동시에 기업 이익금 1%를 해양 보호 캠페인에 기부할 예정이다.

임중권기자 lim918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