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이카, 베트남 코로나19 백신 접종 돕는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코이카는 23일 베트남 하노이 영빈관에서 국가위생역학연구소와 코로나19 포괄적 긴급지원 프로그램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좌측부터 조한덕 코이카 베트남 사무소장, 정의용 외교부 장관, 부이 타잉 썬 베트남 외교부 장관, 당 득 안 베트남 국립위생역학연구소장. [제공=코이카]
<코이카는 23일 베트남 하노이 영빈관에서 국가위생역학연구소와 코로나19 포괄적 긴급지원 프로그램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좌측부터 조한덕 코이카 베트남 사무소장, 정의용 외교부 장관, 부이 타잉 썬 베트남 외교부 장관, 당 득 안 베트남 국립위생역학연구소장. [제공=코이카]>

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은 베트남 보건부 산하 국가위생역학연구소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돕는 '포괄적 지원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력은 정부의 '다 함께 안전한 세상을 위한 개발협력 구상'의 하나로 코로나19 세계적인 대유행 대응을 위한 연대의 하나로 추진됐다.

코이카는 205만 달러 규모로 백신 접종 대응 체계 구축을 지원하고 보건 의료 인력 역량 강화 국민 보건 인식 개선에 나선다.

구체적으로 백신 접종 주사기 3000만개 이상과 의료 폐기물 수집용기 33개 이상을 국내에서 조달해 전달하고 코로나19 대응 의료진과 공무원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 노하우를 전하는 웹 세미나도 개최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의용 외교부 장관, 박노완 주베트남 한국대사, 조한덕 코이카 사무소장과 부이 타잉 썬 외교부 장관, 당 둑 안 국립위생역학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유재희기자 ryu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