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리테일, 추석 맞아 협력사 정산금 800억 조기 지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BGF리테일 B
<BGF리테일 B>

CU 운영사 BGF리테일은 추석을 맞아 중소협력사를 대상으로 정산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추석 조기 지급하는 정산금은 총 800억원 규모로 상품과 물류 등을 거래하는 150여개 업체가 대상이다. 코로나19로 어려워진 대내외적 환경을 반영해 올해도 중소협력사의 원활한 자금 운용을 돕고 동반성장에 앞장서기 위해 명절 이후로 예정된 지급일을 열흘가량 앞당겼다.

BGF리테일은 정산금 조기 지급 외에도 협력사를 대상으로 130억원 규모 상생펀드 기금 조성, 교육 프로그램 운영, 판로 개척 지원 등 차별화된 상생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진영호 BGF리테일 상품본부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협력사와 탄탄한 신뢰를 바탕으로 슬기롭게 위기를 극복해 나가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비즈니스 이해관계자와 더불어 성장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준호기자 junh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