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대구과학관, 대한민국SNS대상서 비영리 부문 최우수상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립대구과학관(관장 백운기)이 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하는 '제11회 대한민국SNS대상'에서 비영리 부문 최우수상을 받았다.

대한민국 SNS대상은 기업이나 공공기관의 블로그,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등 SNS 활용현황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대회다. 고객 및 국민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는 기업, 기관을 찾아 널리 알리고, 올바른 SNS 활용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취지다.

지난 7월부터 한 달간 공모를 거쳐 SNS 활용지수를 통한 정량평가와 산학연 전문가 15여명이 참가한 전문가 평가, 사용자 투표결과를 종합해 선정한다.

국립대구과학관이 과기정통부 후원 제11회 대한민국SNS대상에서 비영리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국립대구과학관이 과기정통부 후원 제11회 대한민국SNS대상에서 비영리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국립대구과학관은 100여개 기업과 기관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비영리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비대면 시대 과학문화 소통의 성과를 인정받았다. 지역 온라인커뮤니티 협력 홍보, 지역 명소 연계 콘텐츠, 사회적 재난에 따른 사회공헌 콘텐츠 등 비대면 소통 콘텐츠를 꾸준히 발굴 및 제작해 코로나19 여파 속에서도 온라인을 통한 과학문화 확산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특히 집에서도 과학체험을 즐길 수 있는 '과학관 on Air'콘텐츠를 기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국민들에게 제공하고, 유튜브 실시간 스트리밍 서비스를 운영하는 등 적극적인 영상 콘텐츠 제작을 통해 비대면 소통을 강화했다.

백운기 관장은 “SNS를 통한 국민과의 과학문화소통은 더욱 중요해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비대면 온라인 과학문화 서비스 제공을 통해 국민과 소통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