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당일배송 서비스에 롯데마트도 추가

11번가 롯데마트 당일배송관
<11번가 롯데마트 당일배송관>

11번가가 e커머스 업계 최초로 국내 모든 대형마트 장보기 서비스를 제공한다.

11번가는 롯데마트 당일배송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현재 11번가는 이마트몰, 홈플러스, GS프레시몰 당일배송 서비스와 SSG닷컴 새벽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롯데마트 당일배송을 추가로 제공하면서 e커머스에서 유일하게 국내 대형마트 모든 장보기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롯데마트 당일배송은 전국 70여 개 롯데마트 매장과 전용배송센터를 통해 약 3만여 개 상품을 주문할 수 있다. 당일배송 주문 마감 시간은 오후 4시 전후(매장·지역별 상이)다. 당일 배송을 원하지 않으면 최대 3일(영업일 기준)까지 원하는 시간을 선택해서 배송 받을 수 있다.

11번가는 제휴와 협업을 통해 배송 경쟁력을 강화하며 장보기 쇼핑 허브로 거듭났다.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장보기 거래액은 2년 전인 지난 2020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약 2배 성장했다. 또 최근 두 달(3~4월) 장보기 거래액은 직전 두 달(1~2월) 대비 15% 이상 증가했다.

김태욱 11번가 영업기획담당은 “11번가가 온라인 최초로 국내 모든 대형마트 장보기 서비스를 한 곳에서 선보이면서 전국을 커버하는 장보기 쇼핑 경쟁력을 선보이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민경하기자 maxk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