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LG전자, 마이크로소프트와 카 인포테인먼트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1】LG전자는 8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마이크로소프트(MS)와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등 기업간거래(B2B)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현지시간 8일 美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LG전자 A&B센터장 이상용 전무(왼쪽)와 MS 산제이 라비 자동차사업부문장이 B2B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악수하고 있다.
<현지시간 8일 美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LG전자 A&B센터장 이상용 전무(왼쪽)와 MS 산제이 라비 자동차사업부문장이 B2B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악수하고 있다.>

협약식에는 이상용 LG전자 A&B센터장전무, 산제이 라비 MS 자동차사업부문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LG전자는 자사 B2B 솔루션과 MS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를 접목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계획이다.

LG전자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 '웹OS 오토'와 MS 차량용 클라우드 플랫폼 'MCVP'를 결합한 인포테인먼트 솔루션을 통해 인터넷 라디오, 비디오 스트리밍 등을 제공한다.

MS 음성인식 기술을 활용해 LG전자 가상비서 서비스를 차량 내에서 제공한다. 교통상황 확인, 주변 맛집 검색, 노래 재생 등 음성 명령이 가능해진다.

양사는 빌딩관리시스템 사업도 협력을 강화한다. MS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Azure)'를 활용한 '비컨 시스템'을 통해 대형 건물에 최적의 냉난방을 제공하는 공조 솔루션을 공동 개발한다.

LG전자는 클라우드, 인공지능, 에지 컴퓨팅 등을 활용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나 기술을 개발할 때 MS 클라우드 플랫폼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이상용 LG전자 A&B센터장(전무)은 “LG전자 B2B 솔루션과 MS 클라우드 인프라는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부분이 많다”며 “B2B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해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용주기자 ky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