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 주차예약 서비스, 김포 이어 김해·청주·대구공항 확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공항 주차예약 서비스, 김포 이어 김해·청주·대구공항 확대

한국공항공사는 공항 주차예약 서비스를 김해, 대구, 청주공항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공사는 2019년 10월 김포공항에 주차예약 서비스를 도입해 시범 운영해왔다. 이날부터 김해, 대구공항에서 운영을 시작하고, 청주공항은 10월부터 시작한다.

공사는 김포공항 제1주차장 900면에 이어 김해공항 P2 국제선 주차빌딩 3~4층 616면, 대구공항 여객주차장 166면, 청주공항 주차빌딩 3~4층 580면을 확보했다.

공항 방문객은 모바일 앱(스마트공항) 또는 한국공항공사 공항별 홈페이지에서 공항 주차예약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고객만족센터에서도 각 공항별 예약 안내를 제공한다.

내비게이션 이용 시 티맵과 카카오에서 'OO공항 예약주차장'으로 검색하면 해당 주차장을 쉽게 찾을 수 있다. 티맵은 9월 22일부터 지원한다.

공사는 10월 31일까지 주차요금을 5000원 할인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주차예약 서비스는 고객 만족도가 높고 코로나 상황에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하는 장점도 있다”며 “고객이 이용하기 편리한 스마트공항을 실현하기 위한 노력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