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1번가'서 국민 참여로 성장동력 찾는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30일 광화문 세종로공원에서 '국민체감 성장동력 오픈톡'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종로공원은 국민 참여 정책 제안 플랫폼 '광화문 1번가'가 개최된 곳이다. 과기정통부는 같은 장소에서 성장동력을 주제로 한 '오픈톡' 행사를 개최, 정부와 국민이 함께 대한민국 성장동력 정책을 논의하기로 했다.

배준범 울산과학기술원(UNIST) 교수, 김민수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시민참여연구센터 박사 등 다양한 분야 전문가 7인이 참여한다. 온라인으로 사전 신청한 일반인·학생 100여 명이 현장에서 공개 토론한다.

참가자 100인이 실시간 대화창으로 토론주제인 '내 삶을 바꾸는 성장동력'을 한 가지씩 제안한다. 제안된 기술을 어떻게 만들어갈지 전문가와 자유 토론한다.

배준범 UNIST 교수는 “정책 수립 과정에서 젊은 과학자에게 발표 기회가 제공되는 등 새 정부의 소통 노력이 느껴진다”면서 “성장동력은 과학기술, 문화, 의료, 관광 무엇이든 될 수 있는 만큼 국민과 정부가 소통하는 기회가 많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과기정통부는 다음 달 30일 '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성장동력', 10월 28일 '국민주권시대 새로운 성장동력 정책 제안'을 주제로 국민체감 오픈톡 행사를 이어갈 계획이다.

용홍택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책국장은 “정책 수립, 의견 수렴을 정부 주도 산·학·연 중심에서 국민 중심으로 바꾸는 시발점”이라고 강조했다.

'광화문 1번가'서 국민 참여로 성장동력 찾는다

송준영기자 songj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