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AI 로봇, 의사 시험 합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중국 인공지능(AI) 로봇이 의사 자격 시험에 합격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중국 기술기업 아이플라이테크와 칭화대 연구팀이 공동 개발한 AI 로봇 '샤오이'가 의사 자격증 시험에 도전해 합격했다고 21일 보도했다.

중국 AI 로봇 샤오이(사진=SCMP)
<중국 AI 로봇 샤오이(사진=SCMP)>

샤오이는 지난 8월 시험을 치렀다. 이 시험에서 합격선인 360점을 뛰어넘는 456점을 받았다. 앞선 시험에서 샤오이는 600점 만점에 100점으로 낙제했다. 이후 수십 권의 의학 서적과 200만 건의 의료 기록, 40만건의 기사를 통해 의료 지식을 학습했다.

연구팀은 “2013년부터 의사 자격증 시험문제의 절반 이상이 환자의 실제 사례에 관한 것이고, 암기와 검색에만 의존해서는 합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샤오이는 단어와 문장, 구절 사이의 관계를 파악하는 능력을 키우는 데 주력했다. 임상과 진단 지식을 바탕으로 알고리즘을 개선했다.

이번 시험은 다른 수험생과 같은 시간 내에 '디지털 버전'으로 치렀다.

연구팀은 “샤오이가 실제 의사로서 활약하기보다는, 의사가 문제를 인식하고 위험을 피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준영기자 songj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