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마, 20일 '2019 암호화폐 거래소 보안 세미나'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보안솔루션기업 노르마(대표 정현철)가 20일 서울 강남구 워크플렉스 역삼점에서 '2019 암호화폐 거래소 보안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희조 고려대학교 소프트웨어(SW) 보안연구소 교수가 '블록체인 플랫폼 취약점 분석 방안'을 발표하고 브라이언 양 센티넬프로토콜 사업국장이 '암호화폐 관련 금융사고 사례 및 대응방안'을 전한다. 정현철 노르마 대표는 '암호화폐 거래소의 보안 요구 사항'을 주제로 발표한다.

정현철 대표는 “세계 각국에서 암호화폐 거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거래소 보안위협은 날로 커지고 있다”면서 “블록체인 기술기반 비즈니스 생태계와 암호화폐 거래환경이 보다 안전해지기 위한 대안을 모색할 시점”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세미나는 블록체인 보안 취약성부터 대안방안, 강화된 ISMS-P 인증까지 암호화폐 거래소 보안 최신기술을 이해하는 자리”라면서 “거래소 보안성을 높이고 전문가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세미나는 노르마, 고려대, 센티넬프로토콜 등이 공동주최한다. 참가희망자는 노르마를 통해 온라인으로 사전 접수할 수 있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