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로통신 시내전화 완전정액형 상품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KT와 하나로통신의 시내전화 정액요금 비교

 하나로통신(대표 신윤식)은 이달 15일부터 월정액만 내면 시내전화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는 완전정액형 시내전화 상품의 판매에 들어간다고 14일 밝혔다.

 하나로통신은 자사 초고속인터넷 서비스와 시내전화를 함께 이용하는 ‘하나포스+전화’ 가입고객에게는 월 5200원, 시내전화만을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월 7700원에 완전정액형 시내전화 상품을 제공한다. KT의 시내전화 정액상품은 가입고객의 월 통화료에 따라 다른 월정액을 적용하는 차등형 정액상품인 데 반해 하나로통신이 이번에 출시한 완전정액형 시내전화 상품은 고정된 월정액만 내면 한달동안 시내전화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다.

 따라서 현재 월 전화사용료가 5200원(기본료 1000원 포함)이 넘는 ‘하나포스+전화’ 상품 이용고객이나 월 전화사용료가 7700원(기본료 3500원 포함)이 넘는 전화 단독상품 이용고객은 하나로통신의 완전정액형 시내전화 상품을 이용하는 것이 훨씬 경제적이다.

 하나로통신은 ‘하나포스-ADSL’ 서비스 지역인 200세대 이상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15일부터 완전정액형 시내전화 상품을 우선 제공하고 이달 21일부터는 서울·수도권을 중심으로 한 단독주택 초고속인터넷 서비스 지역으로 완전정액형 시내전화 상품을 확대 제공할 방침이다.

 하나로통신의 완전정액형 시내전화 상품의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하나로통신 홈페이지(http://www.hanaro.com) 또는 콜센터(국번없이 106)로 신청하면 된다.

 <박승정기자 sjpark@etnews.co.kr>

 



★관련 그래프/도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