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印尼에 CDMA장비 공급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삼섬전자 인도네시아 CDMA장비 시장 진출 일자

 삼성전자(대표 윤종용)는 인도네시아 민영통신사업자인 ‘PT 모바일-8 텔레콤’에 190만회선, 총 1억2000만달러 규모의 CDMA장비를 공급키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로써 삼성전자는 현재까지 CDMA장비를 발주한 인도네시아 3개 CDMA사업자 모두에 장비를 공급, 인도네시아 CDMA장비 시장을 석권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삼성전자의 이번 CDMA장비 공급은 한국수출보험공사가 제공하는 ‘프로젝트 파이낸싱’의 지원을 받아 일괄 수주방식으로 이뤄졌으며 올해말부터 실제 상용서비스가 이뤄질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우선 cdma2000 1x 장비를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를 포함한 자바섬 전 지역에 공급하며 이중 자카르타에는 연말께 cdma2000 1x EVDO 장비를 추가로 공급할 계획이다.

 이번 공급확정으로 삼성전자는 지난해 5월 15만회선 장비를 공급키로 한 민영 CDMA사업자 라텔인도와 같은해 12월 총 160만회선 장비 공급계약을 체결한 국영사업자 PT텔콤에 이어 세번째로 인도네시아에 CDMA장비를 대량 수출하게 됐다.

 삼성전자는 “인도네시아는 이동통신 부문의 성장잠재력이 중국·인도 다음으로 높은 시장”이라며 “이번 CDMA장비 공급으로 향후 인도네시아 사업자들의 CDMA업그레이드 사업에서도 유리한 고지를 점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호준기자 newlevel@etnews.co.kr>

 

 <표>삼성전자 인도네시사 CDMA장비 시장 진출 일지

 일시/수출 대상(통신사업자)/수출 규모(수주량 기준)

 2002년 5월/라텔인도/15만회선

 2002년 12월/PT텔콤/160만회선, 총 2억달러

 2003년 6월/PT 모바일-8 텔레콤/190만회선, 총 1억2000만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