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문소프트. 정보유출방지 솔루션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블루문소프트(대표 김대영)가 조직 내의 모든 정보 흐름을 파악하고 관리할 수 있는 정보 유출 방지 솔루션 ‘그라디우스(GRADIUS)’를 출시했다.

 그라디우스는 네트워크·메일·메신저·USB·외장 하드 디스크 드라이브 등을 이용해 PC 내부의 데이터를 외부로 유출하는 경로를 파악한다.

 이 솔루션은 정보 생성 단계에서부터 변경·복사·이동 등 모든 정보의 흐름을 관리하고 기록해 중요 정보의 유출을 방지한다. 또 회사의 정보가 어떻게 전달되는지 흐름을 투명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특히 정책에 따라 부서별·사용자별로 각 사원의 정보 접근 권한을 부여하며 퇴사를 앞둔 사원은 더 강력하게 권한을 제어할 수 있다. 실시간으로 발생하는 정보 유출에 대한 위험성을 구성원들에게 알리는 기능도 있다. 이 기능으로 구성원들은 무심코 한 행동이 기업의 중요한 정보를 유출할 수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게 되며 보안 의식 수준도 높일 수 있다.

 김대영 블루문소프트 사장은 “이미 몇몇 대기업이나 연구소 등에는 정보 유출 추적 시스템과 보안 시스템 등이 구축돼 있지만 대부분이 e메일 감시나 애플리케이션의 사용 제한 정도”라며 “대기업에 비해 정보 유출에 무방비 상태인 중소기업이나 학교, 연구소에 그라디우스가 좋은 해결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인순기자@전자신문, inso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