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 ‘나이트온라인’ 터키 수출

엠게임이 미국 K2네트워크와 나이트온라인 서비스 연장 및 터키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왼쪽이 엠게임 권이형 사장.
<엠게임이 미국 K2네트워크와 나이트온라인 서비스 연장 및 터키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왼쪽이 엠게임 권이형 사장.>

‘나이트온라인’이 북미 시장에 이어 터키에도 진출한다.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미국 K2네트워크(대표 크리스 황)와 온라인 롤플레잉 게임 ‘나이트 온라인’에 대한 북미 서비스 연장 및 터키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나이트 온라인’은 엠게임이 노아시스템(대표 박재덕)과 공동 개발한 게임으로 박진감 넘치는 국가전이 특징이다. 국내에서는 서비스 8년째를 맞아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으며 북미와 일본에서도 서비스 중이다.

북미 지역에는 K2네트워크를 통해 지난 2003년 11월 수출 계약을 체결해 5년간 서비스해 왔다. 현재 평균 동시접속자 5만명과 연 매출 1500만달러 이상을 달성하고 있다.

최승훈 해외사업부 이사는 “오랜 기간 동안 나이트 온라인을 서비스해 온 K2네트워크와 북미에 이어 터키에 진출하게 됐다”며 “그 동안 쌓아온 서비스 노하우는 터키에서도 큰 힘이 될 것이며, 유럽 전역에 확대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또 크리스 황 K2네트워크 대표는 “나이트 온라인은 북미지역에 온라인 게임시장이 형성되고 한류를 형성하는데 큰 역할을 했던 게임”이라며 “새롭게 진출하는 터키에서도 나이트 온라인의 안정적이고 박진감 넘치는 국가전은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순기기자 soonkkim@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