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기업 `정책 협의체` 만든다

인터넷 산업의 재도약을 위해 민관이 한자리에 모여 상생의 의지를 다졌다. 왼쪽부터 황중연 정보통신산업협회 부회장, 김상헌 NHN대표이사, 김희정 한국인터넷진흥원장, 이경자 방송통신위원회 부위원장, 오해석 청와대 IT특별보좌관, 허진호 한국인터넷기업협회장.
<인터넷 산업의 재도약을 위해 민관이 한자리에 모여 상생의 의지를 다졌다. 왼쪽부터 황중연 정보통신산업협회 부회장, 김상헌 NHN대표이사, 김희정 한국인터넷진흥원장, 이경자 방송통신위원회 부위원장, 오해석 청와대 IT특별보좌관, 허진호 한국인터넷기업협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