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유럽서 ‘마비노기’ 공개 서비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넥슨, 유럽서 ‘마비노기’ 공개 서비스

넥슨(대표 서민·강신철)은 자사가 개발한 ‘마비노기’를 유럽에서 27일부터 공개서비스한다고 28일 밝혔다.

공개서비스는 넥슨 유럽법인이 담당한다. 넥슨 유럽법인은 지난해 11월 마비노기 유럽 서비스를 알리는 티저 사이트를 통해 게임소개 등의 정보를 공개했으며, 12월에 첫번째 비공개테스트를 진행한 바 있다. 마비노기는 메이플스토리, 컴뱃암즈에 이어 유럽에 진출한 세번째 넥슨 게임이며, 유럽 외에 2005년 일본 서비스를 시작으로 중국, 대만, 홍콩 등 아시아 시장과 북미 시장에 진출해있다.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