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홍콩 방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홍콩 방문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10일 홍콩으로 출국했다. 지난달 15일 런던올림픽을 참관하고 귀국한 지 26일 만이다.

이 회장은 이날 오전 부인인 홍라희 리움미술관장, 큰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함께 김포국제공항에서 전용기를 타고 홍콩으로 출발했다.

업계는 이 회장이 이 사장과 함께 호텔신라의 글로벌 경영 성과를 보기 위해 홍콩 등 동남아로 떠난 것으로 관측했다. 호텔신라는 싱가포르 창이공항에 두 개의 면세점 허가를 얻어내고 오는 12월부터 영업을 시작한다. 홍콩 첵랍콕공항과 미국 LA공항 면세점 진출도 추진해 왔다.

이날 출국장엔 최지성 삼성 미래전략실장(부회장)과 권오현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윤부근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 담당 사장, 신종균 삼성전자 IT&모바일(IM) 담당 사장이 배웅했다.

김승규기자 se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