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광고시장, 대세는 `모바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모바일광고 시장이 그 어떤 형태의 온라인 광고보다 급성장할 것이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최신호에서 이른바 ‘모바일 퍼스트’ 이용자 급증에 따라 모바일광고가 폭발적 성장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美 광고시장, 대세는 `모바일`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시장조사기관인 BI인텔리전스의 보고서를 인용, 갈수록 모바일 최적화 광고가 늘어나고, 모바일 상에서 어떻게 광고하는 것이 가장 효율적인가에 대한 연구가 활발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특히 사람들이 실제로 모바일광고를 보고 돈을 지불하는 비율이 늘어난다고 파악했다.

미국 모바일 광고시장 규모는 향후 5년간(2013~2018년) 연평균 43%의 성장률을 기록, 오는 2018년이면 420억 달러에 달할 전망이다.

모바일광고 시장을 이끄는 양대 축은 모바일 디스플레이와 동영상으로 분석됐다. 이들의 향후 5년간 연평균 성장률은 각각 96%와 73%에 달한다고 BI인텔리전스는 내다봤다.

美 디지털 광고시장 전망

류경동기자 nina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