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인터넷공간의 감청·공격·군비 경쟁에 반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16일 중국 저장성 우전 세계 인터넷대회 개막식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축사를 하고 있다.
<16일 중국 저장성 우전 세계 인터넷대회 개막식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축사를 하고 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16일 인터넷 감청, 공격, 군비경쟁을 반대한다며 인터넷 안전은 국제사회 공동 책임이라고 말했다.

시 주석은 이날 저장성 우전에서 열린 제2회 세계인터넷대회 개막 연설에서 이같이 밝혔다.

시 주석은 “인터넷공간 안전과 발전은 한 몸에 딸린 양날개로 앞으로 나가게하는 두 바퀴”라며 안전은 발전을 보장하고 발전은 안전의 목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인터넷 안전은 어느 한 국가가 감당할 수 없으며 국제사회 공동 책임이라고 말했다. 각국이 연대해 정보기술 남용을 막고 인터넷공간 감청, 공격행위, 군비경쟁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또 인터넷 국제규칙과 반테러공약을 제정하고 인터넷 범죄를 막는 사법협조체제를 구축해 평화로운 인터넷 사용이 이뤄지기를 희망했다.

18일까지 열리는 세계인터넷대회에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총리, 카림 마시모프 카자흐스탄 총리, 티미르 사리예프 키르기스스탄 총리 등 세계 8개국 지도자와 120여개국 정·재계 주요 인사, 인터넷 전문가, 정부 관리 등 2000여명이 참석했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