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16]코웨이, 맞춤형 고객 케어 제공 ‘IoCare 통합 솔루션’ 선보여

환경가전서비스기업 코웨이(대표 김동현)가 1월 6일부터 9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6’에 최초 참가해 ‘사물인터넷(IOT) 기반 IoCare(아이오케어) 통합 솔루션’을 선보인다.

코웨이는 전시회에서 ‘나를 중심으로 다 알아서 맞춰주는 세상 더 자유롭게, 더 편안하게’라는 콘셉트를 제시했다. 빅데이터 플랫폼 기반으로 제공되는 차별화된 통합 솔루션을 세계무대에 선보인다.

코웨이는 가정 내 △정수기 △공기청정기 △비데 △매트리스를 사물인터넷을 중심으로 서로 연동시켜 기존에 없던 고객 케어 서비스와 가치를 선사한다.

코웨이는 CES 전시장에 사물인터넷이 적용된 가정집을 그대로 옮겨 놓았다. 사물인터넷을 연계해 제품 원격제어 및 현황 모니터링 등 기본적인 서비스를 넘어 코웨이 사물인터넷 핵심이자 경쟁력인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해 올바른 습관을 형성해주는 진정한 IoCare 서비스 면모를 보여준다.

코웨이는 정수기, 공기청정기, 비데, 매트리스에서 수집한 데이터를 서로 융합하고 고객이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코웨이 통합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보여준다. 맞춤형 솔루션 제공으로 365일 실시간으로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케어 서비스를 제공해나갈 계획이다.

코웨이는 정수기에 사물인터넷을 연계한 ‘스마트 워터 케어 서비스’도 선보인다.

‘스마트 워터 케어 서비스’는 물 섭취량이 부족한 현대인을 위해 건강한 물 음용 습관을 만들어준다. 깨끗한 물을 마실 수 있도록 맞춤 살균 서비스도 제공한다.

코웨이는 사용자가 마신 물 음용량의 올바른 체크 및 체계적인 관리를 위한 ‘스마트 컵’도 선보인다. 사용자가 스마트 컵으로 물을 마시면 마신 물의 양이 스마트폰에서 보인다.

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6`의 개막을 하루 앞둔 5일(현지시간) 코웨이 홍보도우미들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코웨이 전시장 앞에서 `사물인터넷 기반 IoCare 통합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다.
<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6`의 개막을 하루 앞둔 5일(현지시간) 코웨이 홍보도우미들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코웨이 전시장 앞에서 `사물인터넷 기반 IoCare 통합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다.>

올바른 실내공기질 관리 습관 형성을 위한 ‘스마트 에어 케어 서비스’도 공개한다.

우리 집 실내외 공기질을 제품과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보여주고, 축적된 공기질 데이터를 진단하고 분석해 우리 집 공기질 유형에 따른 맞춤 관리 솔루션을 제공한다.

코웨이는 CES 2016에서 ‘스마트 윈도우’를 최초 선보인다. 스마트 윈도우는 실내외 공기질을 분석해 환기가 필요한 경우 자동으로 환기를 하는 혁신적인 제품이다.

외부공기가 상단 창에 유입되면 헤파필터로 미세먼지 및 유해바이러스 등이 걸러져 실내에는 깨끗하고 쾌적한 공기만 유입된다.

사물인터넷을 적용한 ‘스마트 슬립 케어 서비스’를 최초 공개한다. 편안한 수면 환경을 조성해주고, 올바른 수면 습관을 만들어주는 서비스다. 수면 시간 동안 매트리스에 장착된 센서로 심박수,호흡수,수면 중 움직임 등 데이터를 측정하고 분석한 결과를 스마트 폰으로 보여준다.

코웨이는 체형에 맞는 매트리스를 추천해주는 ‘매트리스 오토매칭 서비스’도 공개한다.

김동현 코웨이 대표이사는 “단순한 기술을 뛰어넘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는 차별화된 인간 중심 사물인터넷을 이번 CES를 통해 선보인다”며 “세계 무대에서도 인정받은 사물인터넷을 통한 혁신적인 고객 케어 서비스로 통합 솔루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