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차세대 QLED TV 이름은 `SUHD 퀄레드 TV`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세대 퀀텀닷 기술을 적용한 삼성전자 SUHD TV
<2세대 퀀텀닷 기술을 적용한 삼성전자 SUHD TV>

삼성전자가 차세대 양자점발광다이오드(QLED) TV 이름을 `SUHD 퀄레드 TV`로 정했다. SUHD라는 삼성전자만의 프리미엄 TV 정체성을 계승하면서 경쟁 제품인 올레드(OLED)를 넘어서는 차세대 TV라는 의미를 담은 것으로 보인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개발하고 있는 QLED TV 이름을 `SUHD 퀄레드 TV`로 정하고 특허청에 상표등록을 했다.

삼성전자는 SUHD 퀄레드 TV 상표를 텔레비전 수신기, 디스플레이 패널, 소프트웨어(SW) 등에 사용할 수 있도록 등록했다. 상업용 모니터, 스마트폰, 모바일폰 디스플레이 스크린에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삼성전자는 세계 최초로 퀀텀닷 기술을 적용한 모니터를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세계 최초로 퀀텀닷 기술을 적용한 모니터를 출시했다.>

현재 퀀텀닷 기술을 TV를 넘어 모니터로 확대하는 것처럼 QLED 기술도 적용 범위가 확대될 것을 고려, 넓은 범위로 상표 등록을 한 것으로 보인다.

퀄레드라는 이름을 지은 것은 QLED라는 용어가 어렵기 때문에 쉬운 한글 이름을 정한 것으로 보인다. 이미 OLED가 올레드라는 상품명으로 불리는 것처럼 퀄레드가 QLED를 대표하는 상품이 되도록 하겠다는 뜻으로 보인다.

TV업계 한 관계자는 “퀀텀닷 TV라는 이름도 일반인이 이해하기 어렵지만 마케팅을 통해 프리미엄 TV라는 인식을 심었다”면서 “퀄레드도 어려운 이름이지만 올레드 이후에 나오는 이름인 만큼 올레드를 넘어서는 제품이라는 의미로 만들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현재 삼성전자 최고 프리미엄 TV는 `퀀텀닷 SUHD TV`다. 퀀텀닷 TV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킨 제품이 QLED TV다. 삼성전자는 퀀텀닷 이후 OLED를 거치지 않고 퀀텀닷 기술을 고도화, 곧바로 QLED TV로 가는 방향으로 개발 로드맵을 정했다. 내년에 열릴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에서 3세대 퀀텀닷 TV를 선보일 예정이다.

퀀텀닷 TV는 LCD TV처럼 백라이트유닛(BLU)을 사용하고, 앞에 퀀텀닷 필름을 부착해 색을 낸다. 이와 달리 QLED TV는 BLU를 사용하지 않고 나노(10억분의 1m) 크기의 무기물 입자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낸다.

삼성전자는 차세대 TV로 QLED를 내세웠다. 다만 아직 기술 개발이 진행되고 있어서 실제 QLED TV가 등장하기까지는 앞으로 몇 년이 더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시장 선점 차원에서 상표등록을 한 것”이라면서 “어떤 제품에 퀄레드 TV라는 이름을 사용할지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권건호 전자산업 전문기자 wingh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