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캠퍼스, 이론·실무 교육 완비한 ‘VR/AR아카데미’ 런칭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4차 산업혁명’이 산업의 핵심으로 떠오르고 있지만 실제 이 산업을 이끌 전문 인력은 부족한 상황이다. 이로 인해 신 기술 분야의 핵심 인재 확보 경쟁이 치열해질 전망이다.

멀티캠퍼스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분야인 VR/AR 전문가 양성 교육인 ‘VR/AR 아카데미’를 런칭하며 4차 산업혁명 핵심인재 양성에 적극 나서고 있다.

멀티캠퍼스는 지난 3월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사업의 훈련기관으로 선정되어 선도적인 ‘4차 산업혁명 핵심인재 양성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자 다양한 최신 기기와 전문 강사진을 포진하고 있다.

세계적 시장조사기관 디지캐피탈에 따르면 VR/AR 시장규모는 '16년 40억 달러에서 '20년 1,500억달러로 가파른 성장세가 전망된다. 이에 빠른 시간 내에 인력투자가 필요한 사업분야이다.

이번에 런칭한 ‘VR/AR 아카데미’는 기존 개발자 위주 교육의 한계에서 벗어나 산업의 이해에서 각 기술을 활용한 콘텐츠 기획에서 제작 실무를 아우르는 교육으로 구성돼 있다.

교육 커리큘럼은 비즈니스, 콘텐츠 기획, 콘텐츠 제작 3개 부문으로 구성됐다. 비즈니스 과정을 통해 VR/AR 분야의 최신 적용사례와 산업 동향 이해를 돕고, 이를 기반으로 트렌드에 맞는 콘텐츠 기획 및 360VR 등 실제 기기를 활용한 콘텐츠 촬영, 편집 실습 등을 통한 제작 실무교육을 제공한다.

VR/AR 콘텐츠 개발 전용의 고성능 PC, VR 기기(삼성전자, HTC, 오큘러스 등) 등 최신 장비를 갖춘 VR/AR 전용 Lab을 구축했다. 이 VR/AR 아카데미 Lab을 통해 콘텐츠 기획과 제작 시연 등이 한 장소에서 가능해 실전 학습을 주도한다. 또한 VR 컨설팅 및 국제 특허를 보유한 전문 기술진으로 강사진이 포진돼 있다.

멀티캠퍼스, 이론·실무 교육 완비한 ‘VR/AR아카데미’ 런칭

멀티스퀘어 김부경 센터장은 “이번 ‘VR/AR 아카데미’ 런칭을 통해 VR/AR 산업을 주도할 전문가를 본격적으로 양성할 것“이라며, “이외에도 향후 인공지능 아카데미 등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해 나갈 기술 인력을 집중 양성해 국내 최고의 ‘4차 산업혁명’ 인재양성기관으로 위상을 확립할 것이다.” 라고 밝혔다.

이향선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