벅스, '2019 굿 콘텐츠서비스 대상' 모바일 앱 부문 우수상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N벅스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최한 '2019 굿 콘텐츠서비스 대상'에서 모바일 앱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2019 굿 콘텐츠서비스 대상'은 한해 동안 굿콘텐츠서비스 인증을 획득한 서비스 중 국내 디지털콘텐츠 산업 발전에 기여한 콘텐츠 서비스를 선정하는 행사다.

벅스는 모바일 앱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벅스 모바일 앱의 타사 대비 차별성과 디지털콘텐츠 분야 발전 기여도를 종합 평가한 결과다.

벅스는 올해 3월 메이저 업데이트 버전인 벅스 앱 5.0을 출시했다. 서비스 첫 이용자도 익숙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단순하고, 최신 유행에 따른 UI 디자인을 선보였다. 빅데이터 기반 개인별 음악 추천 서비스를 고도화 했다. 음성 명령, 인스타그램 맞춤 공유와 같은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기능을 추가해 이용자 호평을 얻었다.

국내에서 가장 많은 4000만곡 일반 음원과 1천만곡의 플락(FLAC) 고음질 음원을 보유, 이용자들이 다양한 음악을 좋은 음질로 감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강순권 NHN벅스 서비스제작실 이사는 “앞으로도 차별화 된 음악 서비스를 선보이며 디지털콘텐츠 산업 분야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3일 열린 2019 굿 콘텐츠서비스 대상 시상식에서 강순권 NHN벅스 서비스제작실 이사(우)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NHN
<3일 열린 2019 굿 콘텐츠서비스 대상 시상식에서 강순권 NHN벅스 서비스제작실 이사(우)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NHN>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